제목
OECD, 해당국들과 기업들에게 스팸방지 노력을 강화하도록 권장
원문제목
국가
프랑스
주제분류
과학기술국제화,과학기술문화
국가
프랑스
주제분류
과학기술국제화,과학기술문화
생성기관명
경제협력개발기구
원문 작성일
2006-04-19
생성기관명
경제협력개발기구
원문 작성일
2006-04-19
원문가기
원문바로가기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가입 국가와 기업들에게 스팸방지를 위한 노력을 강화하도록 권장하고 나섰다. 새로운 일련의 권고 사항으로써 OECD는 스팸이 전 세계적으로 발생시키는 문제들을 해결하고자 해당국과 기업들로 하여금 연계를 강화할 것을 촉구했다.

“스팸”은 기업이나 소비자들에게 있어 점점 위험한 요소가 되었고 이에 대해 부담해야 하는 비용도 점점 늘어가고 있다. 스팸은 인터넷 전산망 기능을 교란시킬 뿐만 아니라 생산성을 해치고 바이러스를 확산시키는 역할을 하고 있다. 또한 기밀정보와 은행 계좌망에 접근하기도 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스팸문제를 해결하는데 있어 적절한 방법을 찾기 힘든 실정이기에 국가와 민간 기업들은 이를 해결하고자 여러 방향에서 최대한 빠르게 해결방안을 모색해야 할 것이다.

이에 OECD는 국가차원에서 스팸방지 국가 정책을 숙고하여 마련하도록 권장하며 관할 당국의 능력과 자원을 강화할 것을 촉구한다. OECD 보고서는 스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공공기업과 민간기업이 함께 연계하고 협력할 수 있게 지원할 자본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이들의 협력은 국제적 차원에서도 필수적이다. 실제로 스팸 현상은 국경을 초월해 나타나고 있으며 조사 담당자들은 스팸메일 발송자들이 세계 어디에 있더라도 추적할 수 있어야 한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OECD 회원국의 정부는 “국경을 초월한 스팸방지법의 적용에 대한 협력 권고”에 승인했다. 이는 국제간의 협력을 더욱 용이하고 즉각적이고 효과적으로 이끌어 줄 것이다. 또한 OECD의 이 같은 권고는 스팸이 동반하는 위험성과 이를 대비하기 위한 예방책의 필요성에 대해 각국의 국민들이 더욱 의식을 갖도록 하는데도 중요한 의미를 갖고 있다.

이처럼 국민들의 의식을 일깨우기 위해 기업과 협력하고 있는 정부는 국가적 차원의 캠페인을 벌여야 할 것이다. 스팸이 무엇인지 정확히 알리고 더불어 인터넷 상에서의 안전문제에 대해 교육이 학교 뿐 아니라 중장년층을 위해서도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OECD의 권고는 OECD 대책 기구가 강구해 낸 여러 “스팸방지 대책 방안” 중의 하나이며, www.oecd-antispam.org 사이트에 접속해 살펴볼 수 있다. 이 스팸방지 대책 방안은 정책 결정자들이 구체적 정규 전략과 기술적 해결책, 그리고 전문적 주도권에 대해 여러 선택의 폭을 가지고 결정할 수 있도록 방안을 제시하고 있다.

또한 인터넷 서비스 공급자들과 사이버 마케팅과 같은 전산망 책임자들을 위한 실용적 표본이 스팸 메일 대책 협의회 'MAAWG(Messaging Anti-Abuse Working Group)와 OECD 경제산업자문위원회(BIAC, Business and Industry Advisory Committee to the OECD)에 의해 공동으로 제공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