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미국, G7 정상, 글로벌 인프라 및 투자 파트너십 정식 발표
원문제목
FACT SHEET: President Biden and G7 Leaders Formally Launch the Partnership for Global Infrastructure and Investment
국가
미국
주제분류
과학기술국제화
국가
미국
주제분류
과학기술국제화
생성기관명
백악관 기관설명
219
생성기관명
백악관 기관설명
219
원문가기
원문바로가기
원문 작성일
2022-06-26

□ 백악관은 G7 정상회담에서 바이든 대통령과 G7 정상들이 공식적으로 체결한 글로벌 인프라 투자 파트너십(PGII)* 발표(’22.6.)

* Partnership for Global Infrastructure & Investment, PGII


ㅇ G7 정상회담에서는 글로벌 인프라 투자 파트너십(PGII) 체결을 통해 총 6,000억 달러(780조 원)의 막대한 투자를 제공하기로 함

- 중국은 미국의 통제를 받는 남중국해 이외의 무역 경로 확보, 신뢰할 수 있는 천연자원의 공급망 구축, 중국의 고용 확대 등을 위한 BRI*’14년부터 추진

* Belt and Road Initiative, BRI(혹은 One Belt and One Road, 일대일로)

- 이러한 중국의 경제권 구상에 대응하고자 G7 정상들은 글로벌 인프라 투자 파트너십을 공식 체결, 이를 통해 삶의 질 향상, 공급망 강화, 새로운 경제적 기회 제공, 국가 안보 강화 등 지속 가능한 인프라 건설을 목표로 함


ㅇ G7 국가들은 글로벌 인프라 투자 파트너십을 통해 ’27년까지 총 6,000억 달러(780조 원)를 투자 예정, 그 중 미국은 2,000억 달러(260조 원)를 지원금, 연방 파이낸싱, 민간투자 촉진책으로 활용할 것

- BRI에 비해 PGII 프로젝트는 범위가 작고 민간 투자에 대한 의존도가 큼

- 향후 미국과 G7 파트너는 뜻을 함께하는 추가 파트너와 다자개발은행(MDBs)*, 개발금융기관, 국부펀드 등의 자본 통합을 희망

* Multilateral Development Banks


ㅇ 바이든 대통령은 글로벌 인프라 및 투자 파트너십을 통해 다음의 4대 우선 분야를 중심으로 중·저소득 국가의 인프라에 투자하도록 행정명령 발표할 것


1-1.PNG

 바이든 대통령은 현재 추진되고 있는 프로젝트에 더해 글로벌 인프라 투자 파트너십의 주요 프로젝트를 발표할 것이며, 공격적인 정부의 투자는 결국 더 많은 민간 투자를 유도할 것이라 전망


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