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청년 첫 취업 지원을 위한 다양한 대책 발표
원문제목
FACT SHEET: President Obama Proposes New ‘First Job’ Funding to Connect Young Americans with Jobs and Skills Training to Start Their Careers
국가
미국
주제분류
과학기술인력
국가
미국
주제분류
과학기술인력
생성기관명
백악관 기관설명
65
생성기관명
백악관 기관설명
65
원문가기
원문바로가기
원문 작성일
2016-02-04

□ 오바마 행정부는 2017년 회계연도 예산안 중 청년들의 첫 취업을 지원하는 다양한 대책을 공표(‘16.2.4)


○ 지난 70개월간 1,400만개의 일자리를 창출하였으나, 여전히 청년층의 첫 취업은 어려움을 겪고 있음


○ 이에 청년 인력개발 투자는 향후 기업성장, 신시장 개척, 국가 혁신에 필수적 역할임을 강조


  ※ 2012년 연구에 따르면 16∼24세에 장기간 실업을 겪은 사람은 40만 달러를 적게 벌며, 670만 명의 무직 청년들에게 평생 1조

      6천억 달러의 예산이 소요되는 것으로 추정

 


□ 첫 취업지원 신규 예산으로 총 55억 달러(6조 5,917억원)를 편성하였고, 기존의 견습공 프로그램, 하계 취업

   프로그램, 인재 핫스팟 구축, 인력데이터 과학혁신기금 등을 확대 지원


【첫 취업지원 프로그램】


○ (기업·지자체 파트너십*) 신규 졸업생 100만 명이 여름 방학 기간 동안 취업하고, 1년 무직 상태인 취업준비생 15만 명이 조속히

    취업할 수 있도록 지원(35억 달러)


  * 인력혁신 및 기회 제공 청년 프로그램을 통해 정부 기금을 각 주에 분배하여 청년 임금의 절반을 부담하도록 하며, 공공·민간·

    자선기금에서 나머지를 투자하는 방식

 
○ (경쟁적 지원금) 교육과 취업시장에서 소외된 청년들의 교육, 훈련을 위해 노동부와 교육부가 공동운영하는 지원금(grant)*

    제도 도입(20억 달러)


  * 고등학교를 중퇴했거나 중퇴할 위험이 높은 학생들이 학위를 받고 취업할수 있도록 지역 교육, 시민단체 파트너십에 투자

    하면서 현장실습 및 인턴십 등 독려

 
【견습공 프로그램】


○ (청년 견습공 프로그램) 견습공 훈련기금을 설립하고, 그 중 일부를 주 정부의 청년 견습공 프로그램 개발 ·확대에 지원(20억

    달러)


【기존 프로그램 활용】


○ (하계취업 프로그램)* 실무경험이 부족한 청년들을 기업, 지역 훈련기관과 연계시키는 혁신모델 지원 (2천만 달러)


  * Summer Jobs and Beyond Grant Competition: 지원금 경쟁제도를 통해 기업, 지역 교육훈련기관 등과 연계하여 16-24세 미국

    청년들을 직업과 연결시키는 혁신적 교육 훈련 프로그램


【인기 직종 고용 기회 확대】


○ (인재 핫스팟)* 지역경제 성장에 기여하고 신규창업기업 인재 공급을 목적으로 특정산업에 집중한 50개 인재 핫스팟 구축

    예정(30억 달러)


  * Talent Hotspot : 기업, 교육훈련 프로그램, 경제개발 리더들로 구성


○ (인력 데이터 과학혁신기금) 구직자 및 기업 모두에게 양질의 데이터 제공(5억 달러)


○ (21세기형 커리어 내비게이션) 장기 실직상태인 구직자들을 선제적으로 지원(15억 달러)


□ 오바마 정부는 각종 청년 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확대할 예정


○ ‘14년부터 유색인종 청년층의 만성적 기회 부족 지원을 위해 ’내 형제의 보호자(My Brother’s Kepper, MBK)* 프로그램 추진


○ 미국 청년층 대상 1억 달러 규모의 테크하이어(TechHire)* 자금지원 프로그램 시행

 
  * IT 분야의 노동수요를 따라가지 못하는 기술인력 공급지연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구직자들에게 코딩 훈련 등을 제공하여 IT분야

    기업으로 채용 지원